13 C
Kosong
11월 1일 일요일 2020년 44주

다이빙홀릭 해양생물도감

어류도감

철갑둥어 (파인콘피쉬)

영어이름: Pineconefish
학명: Monocentris japonica

목격지 및 서식지

다이빙홀릭 목격지

대한민국 남해(South korea east sea)의 남해군 미조면 앞바다 얕은 수심에서 철갑둥어 목격

분포 및 서식지

태평양 서부, 인도양등 열대성 및 온대성 해역에서 서식하며 필리핀, 남아프리카, 한국에도 분포되어있다.  대한민국 남해안과 제주도 해안의 수심 20~200미터의  산호초가 있는 바다 밑 또는 암초 지대에서도 서식한다.

올해 6월중순정도 였습니다. 더워지기 시작하는 날씨였고 스쿠버시즌이 막 시작하는때였네요. 회사 동호회에서 개해제행사도 할겸 남해 미조면으로 스쿠버를 갔습니다. 수심은 10미터 내외였고 바위들이 틈틈이 잠겨있는곳으로 물고기들이 숨기 좋은 장소였습니다.

큰물고기도 별로안보이고 심심해하며 물속을 두리번거리다가 여기저기 바위틈까지 수색을 하고 다녔습니다. 뭐라도 하나 보고싶다는 일념하에 물구나무 자세로 한참을 그러다가 바위틈에 꼼짝않고 숨어있는 저녀석을 발견했습니다. 움직임은 굉장히 둔했습니다. 필요한만큼만 움직이는 느낌?? 딱봐도 열대어인데 남해에 있는게 신기했고 아니 그보다는 정말 온난화가 많이 되었구나 라는걸 피부로 느낄수 있었습니다. 비늘에는 가시들이 돋아있어 왠지 선인장같다는 느낌? 옛장수들이 입던 갑옷? 전체적으로 봤을때는 파인애플 같았습니다. 녀석의 이름을 수개월동안 모르다가 스쿠버에 스자도 모르는 친구에게 보여줬더니 단 1분도 안되서 물고기의 신상이 털려져 왔습니다. 신기 ㅋㅋㅋ

철갑둥어 물고기에 대한 구체적인 정보

비늘색이 노란색에 테두리는 검습니다. 비늘마다 꼬리쪽으로 가시가 나있고 몸길이는 15~17센티정도 입니다. 제가 목격한것은 10센티도 안되었으니 아직 청년기정도의 아이같네요. 비늘모양이 솔방울 같기도해서 Pineconefish(파인애플피시)라고도 불립니다. 우리나라에서는 철갑을 두른것같다하여 철갑둥이라고 하지요. 등지느러미와 배지느러미에는 단단한 적 위협용 가시가 나 있으며 배지느러미의 가시는 마찰을 일으켜 소리를 낼수도 있다고 하네요.

아래턱에는 발광기관이 있어 빛을 낼 수있습니다. 발광기관에 있는 박테리아가 청백색을 빛을 뿜어 물고기 스스로가 빛을 내는것처럼 보인답니다.

수심 20~200m의 바다 밑 암초에 20~100마리 정도가 무리지어 생활한답니다.산란기는 봄에서 가을사이이며 치어는 연안에서 발견됩니다.

서부 태평양이나 인도양등의 열대 및 온대해역에 서식합니다. 최근에는 수온상승으로 대한민국의 동해 및 남해에서 발견되기도 한다네요.

도감 정보

외형 특징

17cm까지 정도의 몸길이까지 자라지만 주로 12cm정도가 발견된다. 파인애플 또는 솔방울 같은 모양으로 몸색깔이 노란색이다. 온몸이 검은 테두리가 있는 단단한 비늘로 덮여있는데 비늘마다 가시가 달려있다. 공생관계에 있는 박테리아가 몸에 서식하며 이 박테리아가 빛을내 발광할 수 있다.

먹이 및 식성

주로 새우, 게등의 작은 갑각류같은 해산물을 잡아먹는다. 발광기관으로 빛을 내 먹이를 유인한다고도 추정된다.

행동습성 및 번식

수심 20~200미터 암초에서 수십마리에서 백여마리 정도 무리지어 생활하며 야행성으로 낮에는 굴속에서 생활하고 밤에는 얕은 수면으로 올라온다. 등지느러미와 배지느러미에 있는 단단한 가시로 적을 위협하며 배지느러미의 가시를 마찰시켜 소리를 낼 수 있다. 산란기는 봄과 가을사이에 알을 낳으며 치어는 연안에서 목격된다.

주의사항

그리 공격적이지 않으며 키우기 좋아서 수족관에서 많이 볼 수 있지만 가시지느러미와 단단한 비늘, 그리고 비늘마다 돋은 가시에 상처입을 수 있으니 움켜잡지 않도록 한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google
Share on twitter
Share on pinterest
Share on telegram
Share on linkedin
Share on facebook

댓글 남기기

다른 블로그 글

해양환경공단이 선정한 우리 국내 바닷속 비경 10선

해양 수산부와 환경공단이 해양 생태계를 종합 조사하여 국내 아름다운 바닷속의 비경 10선을 선정했습니다. 1. 서해 최서단의 섬 격렬비열도 충남 태안군의 열도로 황금 가리비 밭이라는 대명사가

상황별 적정한 무게의 웨이트착용의 중요성

스쿠버 다이빙이나 프리다이빙 모두 마찬가지로 적정한 웨이트를 운용하는것은 항상 중요하다. 해외다이빙과 국내다이빙을 50대 50정도로 하고 있는 나로선 경량화와 웨이트분산이라는 딜레마에 항상 빠져있었다. 해외다이빙의 경우는 저가항공을

맘에 딱드는 추천할만한 다이빙 랜턴 PRO-3000GTS

요즘 코로나로 인해 해외를 못나가는 상황에서 국내다이빙을 많이 찾고 즐긴다. 해외파들에게도 어쩔수 없는 선택이다. 국내 바다는 해외바다와 다르게 수심을 조금만 타고 어두워진다. 그만큼 랜턴이 더

상황별 유용한 스쿠버 다이빙 킥 종류

다이빙을 하면서 환경과 처한 상황에 따라 또는 좀더 효율적으로 이동하기 위해서 여러가지 킥을 사용하게 됩니다. 킥을 제대로 숙지하지 못한상황에서는 이동시 저항을 많이 받고 체력소모도 많아져서